슈나이더 일렉트릭, 환경 + 에너지 리더 주최 올해 공급망 이니셔티브 부문 ‘최고 프로젝트상’ 수상

월마트와 공동 개발한 기가톤(Gigaton PPA) 프로그램으로 에너지 및 환경 관리에 대한 혁신적인 접근 방식 인정받아
기가톤 프로젝트 이후 미국에 위치한 84개 월마트 공급업체가 교육 및 PPA 통합해 참여

2021-07-28 09:56 출처: 슈나이더 일렉트릭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올해 공급망 이니셔티브 부문 최고 프로젝트상을 수상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28일 --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환경 + 에너지 리더(Environment + Energy Leader)로부터 공급망 이니셔티브 부문에서 최고 프로젝트를 수상했다고 발표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집단 재생 에너지 계약에 대한 최초의 통합 접근 방식인 월마트와 ‘기가톤 PPA(Gigaton PPA)’ 공급망 재생 에너지 협업 사례를 인정받았다.

기업들이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기 위해서는 재생 에너지로의 전환이 가장 중요하다.

기가톤 PPA 프로그램은 월마트의 기가톤 프로젝트(Project Gigaton)를 지원하는 재생 가능 에너지 이니셔티브다. 월마트는 2030년까지 월마트의 전 세계 가치 사슬(밸류 체인)에서 1기가톤(10억 미터톤)의 이산화탄소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월마트의 공급업체가 코호트(특정 경험을 공유하는 집단)로서 재생에너지 시장에 진출해 시장 접근을 도와 탈탄소화 및 기후 조치를 가능하게 한다.

기가톤 PPA 프로그램은 월마트 공급업체에 재생 에너지 조달을 교육하고, 유틸리티 규모의 전력 구매 계약(PPA)에 참여할 수 없는 공급업체에 접근 권한을 부여해 재생에너지 채택을 가속하기 위해 고안됐다.

기가톤 PPA 프로그램은 400개 이상의 기업 재생 에너지 구매자와 솔루션 공급자가 참여하는 디지털 협업 플랫폼이자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글로벌 커뮤니티 ‘네오 네트워크(NEO Network™)’를 활용한다. 이 프로젝트는 2020년 9월 출범 이후 84개 월마트 협력사가 참여했고, 현재까지 약 50개 공급업체가 신규 교육을 이수하고, 이후 단계적으로 발전하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청정 기술 및 재생에너지 부문 존 파워스(John Powers) 부사장은 “탈탄소화를 위해 재생 가능 에너지를 활용하려는 기업은 시장 접근 및 재생 가능 조달의 복잡성 이해 등 두 가지 주요 과제가 있다. 기가톤 프로그램은 두 가지 장벽을 해소하기 위해 설계됐다”며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월마트 협력 파트너십이 기후 변화에 맞서 싸우는 데 어떻게 도움이 되는지를 보여준다. 이 상은 공급망 탈탄소화 솔루션에 대한 접근을 대규모로 늘리기 위해 기업이 협력하는 방법을 보여준 사례를 인정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 + 에너지 리더(Environment + Energy Leader)의 발행인인 사라 로버츠(Sarah Roberts)는 “매우 경험이 풍부하고 비판적인 심사위원단과 엄격한 심사 기준을 통해 참가자는 2021년 수상 자격을 얻기 위해 매우 높은 기준을 갖고, 수상자들 선발했다”고 밝혔다.

기기톤(GPPA) 프로그램 및 기타 공급망 솔루션의 성공을 기반으로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올 초 조직이 가치 사슬(밸류 체인)에서 배출량을 처리할 수 있도록 설계된 향상된 글로벌 공급망 탈탄소화 서비스를 발표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자체적으로 2025년까지 상위 1000개 공급업체의 탄소 배출량을 50%까지 줄이겠다고 약속했으며, 1월에는 코퍼레이츠 나이트(Corporate Knights)에서 가장 지속 가능한 글로벌 기업으로 인정받았다.

더 자세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공급망 탈탄소화 서비스에 대한 소식은 슈나이더 일렉트릭 홈페이지에서 살펴볼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