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빗물협회, 경기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함께 기술 세미나 개최

경기도 물관리 기본 조례 개정에 힘입어 기술 활용 가능성 높아져
긴밀한 산학 협력을 통해 한국판 뉴딜 시대 이끌어 갈 것
코로나19 상황으로 방학 중에도 여러 분야 연구자 참여

2021-07-02 09:34 출처: 한국빗물협회

한국빗물협회 최경영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용인--(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02일 -- 한국빗물협회가 경기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함께 기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7월 1일 오전 10시 경기대학교 최호준 홀에서 진행된 세미나에는 30여개 회원사와 10여명의 교수 및 연구자가 참석했다.

경기대 산학협력단 윤여강 단장은 인사말에서 “코로나19 상황이고 방학 중인데도 많은 교수와 회원사가 참석해 대단히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국빗물협회 최경영 회장은 기술 발표를 통해 자연재해에 안전한 도시를 위한 기술, 지속 가능한 물 순환을 위한 기술, 스마트 그린 도시 구축을 위한 기술 등 빗물협회가 보유한 기술을 소개했다. 한 시간 동안 진행된 기술 발표 후에는 경기대 교수진, 관련 분야 변리사 등 참가자들의 열띤 질의와 응답이 이어졌다.

세미나에 참석한 한국빗물협회 하수빈 부회장은 “최근 도의회를 통과한 경기도 물관리 기본 조례 개정에 힘입어 빗물협회의 우수한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고 말했다. 실제로 빗물협회와 경기대 산학협력단은 이번 세미나를 발판으로 조례에 명시된 ‘투수성능지속성 검증시험 기준 마련’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한국빗물협회 박성수 사무국장은 “기대 이상으로 활발한 토론이 이뤄져 놀랐다. 이번 세미나가 한국빗물협회의 기술이 경기대의 연구 역량과 만나 큰 진전을 이루는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빗물협회와 경기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이번 세미나를 기초로 협력의 폭을 더 키워나가기로 합의했다.

한국빗물협회는 급속한 도시화에 따른 환경오염에 대응해 여러 기술을 활용해 비점오염원의 발생 원인에서부터 빗물을 효과적으로 관리하고 이용, 환경오염 문제를 해결하고 저영향 개발을 중심으로 한 친환경적 토지 이용을 도모하며 건강한 물순환 체계를 구축, 국민 생활의 안전과 질적 향상에 이바지하는 것을 목적으로 2018년 10월 30일에 설립된 환경부 소관 비영리법인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